'아는형님' /사진제공=JTBC
'아는형님' /사진제공=JTBC


비비지 은하가 배우 송중기와의 인연을 밝힌다.

14일 방송되는 JTBC 예능 ‘아는 형님’은 ‘아는 누님’ 특집으로 꾸려진다. 이에 박미선, 조혜련, 김지민, 오마이걸 유아, 미미, 비비지 은하, 신비, 홍지윤이 출연한다. 형님들과 ‘아는 누님’들은 학교를 졸업하고 우연히 다시 만난 청춘남녀를 연기하며 즉석 상황극을 선보인다.

이날 비비지 은하는 배우 연습생 시절 송중기와 함께 연기했던 일화를 공개한다. 은하는 배우 송중기와 연기연습을 한 적이 있다며 “연습이 끝날 때면 지하철역까지 데려다주시기도 했다”라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모두의 부러움을 산다. 이에 더해 은하는 송중기에게 영상편지를 남기며 훈훈함을 자아낸다.

또한 오마이걸 유아와 미미는 ‘살짝 설렜어’로 각자 다른 춤선 차이를 보여주며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를 본 형님들은 “유아는 살짝 설렜다면 미미는 미친 듯이 설렌 거 같다”라고 소감을 밝혀 이들의 무대가 어땠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역대급 화끈한 입담을 예고한 ‘아는 누님’ 특집은 이날 오후 8시 50분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