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김구라, 진상 퇴치 나선다…'진상월드' MC 확정


[공식] 김구라, 진상 퇴치 나선다…'진상월드' MC 확정
진상 없는 대한민국을 위해 김구라가 나선다.

오는 27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되는 국내 최초 진상 버라이어티 MBN '우리가 몰랐던 세계-진상월드'(이하 '진상월드')가 김구라를 MC로 확정했다.

'진상월드'는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진상의 민낯을 파헤치는 국내 최초 진상 추적 프로그램이다. CCTV 영상 등 확보된 제보 자료들을 통해 충격적인 진상 사건들을 살펴보고, 갑질로 고통받은 이들의 이야기와 함께 진상에 대처하는 현명한 방법까지 함께 제시한다.

'진상월드'의 MC를 맡은 김구라는 각계 진상들의 행태를 살펴보며, 진상에게 피해 입은 이들의 목소리를 들어볼 예정이다. 상식과 도를 넘어선 행동을 서슴지 않는 철면피들에게 전매특허 불호령을 내리기도 한다.

전문가 패널로는 손수호 변호사와 박종석 정신과 전문의가 합류해 전문적인 컨설팅을 제공한다. 박 전문의는 진상의 행동 및 피해자의 트라우마, 심리상태 등 정신건강학적 분석을 제시하고, 손 변호사는 법률적인 자문을 통해 피해자의 건강한 삶 재건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생생한 진상 추적 현장을 전하는 코너도 있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조충현과 25년 경력의 강력계 형사 출신인 김수환이 '진상조사대'로 나선다. 이들은 피해자의 의뢰를 받아 직접 진상을 추적하고 접촉을 시도, 그날의 진실을 파헤칠 예정이다.

제작진은 "터무니없이 무리한 요구를 하는 진상에게 당한 피해자들은 그 손해와 마음의 상처를 온전히 감내해야 한다. 그래서 '진상월드'에서는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듣고 전문적인 컨설팅을 제공해 진상에게 상처받은 사람들의 아픔을 치유하고, 올바른 대처법을 제시해보려 한다. '진상월드'가 예의와 배려가 살아있는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에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시청자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