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방송 최초로 집 공개…'비혼주의자' 뱀뱀도 흔든 사랑꾼 남편


SBS '집사부일체' 새 멤버 이대호, 뱀뱀이 방송 최초로 집을 공개한다.

8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2023 박빙 트렌드' 제2탄으로 '결혼 VS 비혼'에 대해 다룬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새 멤버로 합류한 뱀뱀의 집에 방문했다. 멤버들은 집 구경을 하던 도중, 집에 '이것'까지 있냐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멤버들의 감탄을 부른 막내 뱀뱀의 집은 어떨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곳에서 멤버들은 '2023 박빙 트렌드' 두 번째 주제 '결혼 VS 비혼'에 대해 뜨거운 논쟁을 펼쳤다. 이에 결혼과 비혼을 대표하는 각 사부들이 등장했다. 각 사부와 함께 멤버들은 결혼과 비혼으로 팀을 나누어 각자 의견을 내며 논쟁을 벌였다. 멤버 뱀뱀은 본인이 확고한 비혼주의자임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새 멤버 이대호의 집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멤버들과 사부들은 결혼주의자와 비혼주의자를 대표하는 멤버의 일상을 함께 살펴보며 각 입장에 힘을 싣는 시간을 가졌다. 이에 이대호의 일상 영상이 공개된 것. 이대호는 야구선수로서의 모습이 아닌 사랑꾼 남편으로서의 면모를 뽐내 멤버들의 부러움을 샀다. 도영은 "마음이 따뜻해진다"라며 흐뭇해했다. 김동현은 "이건 (유부남인) 나도 부럽다"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게다가 비혼주의파 사부마저 흔들리는 모습을 비춰 현장이 발칵 뒤집어졌다.

방송에서 최초 공개되는 새 멤버 이대호와 뱀뱀의 집은 8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