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행사' 손나은./사진제공=JTBC
'대행사' 손나은./사진제공=JTBC


배우 손나은이 '대행사' 속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5일 JTBC 새 토일드라마 '대행사'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행사에는 배우 이보영, 조성하, 손나은, 한준우, 전혜진과 이창민 감독이 참석했다.

'대행사'는 VC그룹 최초로 여성 임원이 된 고아인(이보영 분)이 최초를 넘어 최고의 위치까지 자신의 커리어를 만들어가는 모습을 그린 우아하게 처절한 광고인들의 전투극.

손나은은 VC그룹의 철부지 막내딸이자 VC기획 SNS 본부장 강한나로 분한다. 손나은은 "뛰어난 직감을 가진 인물이다. 매회 한나가 등장함으로서 큰 재미를 드릴 것 같다"고 관심을 요청했다.

이어 "지금까지 해온 캐릭터 중 가장 독특하다. 재벌3세에 SNS 인플루언서라 스타일링 상의를 많이 했고, 소품이나 액세서리도 내가 직접 가져온 것도 있었다. 직설적이고 솔직한 인물이라 소리도 많이 지르고, 화도 많이 내다 보니 미워보일 수 있어서 밉지 않고 매력적으로 보이도록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대행사'는 오는 1월 7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