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교진, ♥소이현과 역대급 싸우고 인천공항行…돌아온 이유는 '비싼 톨게이트비'


인교진, ♥소이현과 역대급 싸우고 인천공항行…돌아온 이유는 '비싼 톨게이트비'
인교진, ♥소이현과 역대급 싸우고 인천공항行…돌아온 이유는 '비싼 톨게이트비'
인교진, ♥소이현과 역대급 싸우고 인천공항行…돌아온 이유는 '비싼 톨게이트비'
인교진, ♥소이현과 역대급 싸우고 인천공항行…돌아온 이유는 '비싼 톨게이트비'
사진=소이현·인교진 부부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소이현·인교진 부부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인교진이 소이현과 싸운 뒤 인천공항에 간 적 있다고 고백했다.

3일 소이현·인교진의 유튜브 채널에는 '연예인 부부의 첫 댓글 읽기ㅣ찐반응ㅣ구독자 애칭 정하기ㅣ궁금증 해결'이라는 영상이 게시됐다.

소이현·인교진은 처음으로 '댓글 읽기'를 했다. 이혼까지 생각했던 한 구독자가 소이현·인교진 부부의 모습을 보고 마음을 바꾸고 아내에게 사랑한다고 말해야겠다고 남겨 부부를 감격스럽게 했다. 인교진은 "나 눈물 나는 것 같다"며 "이 형님 멋진 형님이다"고 말했다. 이어 "성격이 안 맞아서 이혼도 할 수 있다. 나쁘다는 얘기가 아니다. 그래도 내가 하고 싶어서 하는 거 아니냐. 이왕 결혼했으면 내 모든 걸 다해서 최선을 다하고 나서 안 된다고 생각되면 어쩔 수 없는 거다. 형 너무 멋있는 거 같다"며 감동했다. 소이현은 "저희 부부를 예쁘게 생각해주는 분들이 많은 것 같다. 그렇게 봐주셔서 감사하다"고 거들었다.

소이현은 "사실 저희도 투닥투닥 싸울 때도 있고 진짜 '빵!" 해서 크게 싸워본 적도 있고 인천공항도 갔었다"고 고백했다. 인교진은 "인천공항은 진짜 '빡!' 열이 뻗쳐서 싸우다가 스파크가 파바박 튀고, 인천공항은 마음 달래러 갔다"고 해명했다. 이어 "처음에 30km 정도는 가면서 '나 갈 거야'하는 마음으로 갔다. 고속도로 톨게이트 '띠릭'하고 '5800원이 결제됐습니다' 하지 않나. 톨게이트 지나갈 때 '아이, 왜 이렇게 비싸' 하다가 '내가 여길 왜 왔지' 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소이현은 "아직도 그날 왜 싸웠는지 기억이 안 난다"고 말했다. 인교진 역시 "싸움의 원인은 기억이 안 나는데 '그래서 어쩌라고!" 하면서 크게 소리쳤던 건 기억난다. 싸울 때 잘못 싸우면 상처가 남는 거다"고 전했다.

소이현은 "저희가 뭣도 아니지만 이런 댓글 볼 때 뿌듯하다"고 말했다. 인교진도 "행복하다"며 구독자들에게 고마워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