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가요대제전'서 아이돌같은 춤사위


가수 정동원이 ‘MBC 가요대제전’에 출연해 화려한 연말 무대를 장식했다.

지난 31일 저녁 방송된 ‘2022 MBC 가요대제전’에 정동원이 출연했다. 이날 정동원은 미니앨범 ‘사내’의 타이틀곡 ‘뱃놀이’와 싸이의 ‘댓댓’ 스페셜 커버 무대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정동원은 자수가 돋보이는 전통의상을 착용하고 등장, 지난 12월1일 발매한 신곡 ‘뱃놀이’에 맞춰 흥겨운 춤과 노래를 선보였다. 특히, 사물놀이패와 함께 무대를 꾸미며 더욱 풍성하고 화려한 ‘뱃놀이’를 보여주며 눈길을 끌었다.

이어서 정동원은 스페셜 무대로 등장, 싸이의 노래 ‘댓댓’에 맞춰 아이돌 못지 않은 능숙하고 절도 있는 댄스 실력과 시원한 가창력, 파워풀한 랩을 선보이며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받았다.
정동원은 재치있는 표정과 제스처로 완벽한 스페셜 무대를 꾸미며 연말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켰다.

‘2022 MBC 가요대제전’은 '위드 러브(With Love)'라는 주제로 개최됐으며 영탁을 비롯해 조수미, 자우림, 슈퍼주니어 려욱, 윤하, 송가인, 마마무, 오마이걸 아린, 몬스타엑스, NCT 드림, 더보이즈, 위키미키 최유정, 츄, 있지, 에스파, 최예나, 아이브, 템페스트 등 장르를 넘나드는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해 다채로운 무대를 장식했다.

화려하고 흥겨운 무대를 마지막으로 2022년 연말을 마무리한 정동원이 2023년, 어떤 모습으로 팬들과 만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난 12월 1일 미니앨범 ‘사내’를 발매하며 타이틀곡 ‘뱃놀이’와 함께 방송, 공연, 라디오 등에서 다채로운 활동을 펼치고 있는 정동원은 오는 1월 14일, 15일 세종문화회관 단독 콘서트 ‘음학회’를 통해 팬들을 만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