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규♥설인아·안효섭♥김세정, SBS 연기대상 베스트커플상…"기대했던 상"


사진=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내맞선'의 안효섭·김세정, 김민규·설인아가 '2022 S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다.

31일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2 SBS 연기대상'이 열렸다. 신동엽, 안효섭, 김세정이 진행을 맡았다.

김민규·설인아는 '사내맞선'에서 '영차커플'로 불리며 '안경 키갈신'으로 화제를 모았다. 김민규는 "감사하다. 저희 영차커플, '사내맞선'을 사랑해준 시청자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설인아는 "저희 둘 다 예상 못하고 하태커플(안효섭·김세정)이 받을 줄 알았는데, 두 커플 다 주셔서 감사하다. 사실 기대했다. 기대에 맞춰 주셔서 감사하다. 저는 세정 씨와 여-여 커플로도 후보에 있을 줄 알았다. 저희 팀 다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안효섭·김세정는 '하태커플로' 불리며 사랑 받았다. 김세정은 "저희가 작년에 여기서 시상을 했는데 수상을 해서 기분이 이상하다"며 스태프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안효섭은 "시청자들이 주신 상이라고 생각한다. 해외 팬들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세정은 "효섭 오빠가 저한테 캐릭터로서 얼마나 사랑스럽게 보일 수 있을지 알려준 게 감사했다"고 전했다. 안효섭은 "저야말로 완벽한 파트너였다. 세엊 씨의 긍정 에너지가 아니었다면 저도 이렇게까지 못했을 것 같다"며 김세정에게도 감사를 표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