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은·김민규, SBS 연기대상 우수상…"남궁민=키다리 선배, 나 자신에게도 감사해"


사진=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김민규, 김지은이 '2022 SBS 연기대상' 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코미디·로맨스)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2 SBS 연기대상'이 열렸다. 신동엽, 안효섭, 김세정이 진행을 맡았다.

'사내맞선'의 김민규는 "방금 전에 베스트 커플상을 받고 너무 짧게 수상 소감을 했나 고민했다"며 '사내맞선' 팀원들에게 못다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건 예상 못 했던 상이다. 물론 베스트 커플상도 예상 못 했다"며 "앞으로 더욱더 공감할 수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천원짜리 변호사', '어게인 마이 라이프'의 김지은은 "제가 연기로 우수하다는 상을 받을 수 있다니 감사드린다. 절대로 잘해서가 아니라 더 잘하라는 의미로 열심히 해서 주시는 거라고 생각하고 잘하는 연기로 보답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소감을 적어 준비한 종이를 꺼낸 김지은은 "우리 모두가 더 좋은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든든하게 도와주던 키다리 남궁민 선배님"이라며 동료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후 "제 자신에게도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고 전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