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둥 "'소옆경' 시즌2 컴백 예정, 맹필이는 다시 돌아옵니다"


배우 강기둥이 30일 SBS ‘소방서 옆 경찰서’ 시즌 1을 마무리하는 소감을 밝혔다.



강기둥은 종영을 앞두고 있는 SBS 금토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에서 진호개(김래원 분)의 파트너 공명필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사랑받았다. 코믹한 입담, 역동적인 액션 연기, 진호개와의 훈훈 케미, 경찰로서 성장하는 모습까지 화수분 같은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애정 배우로 등극한 것.



강기둥은 “그 동안 소방서 옆 경찰서 ‘시즌1’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합니다”라고 고마움을 먼저 전한 후 “더불어 지금 이 순간에도 어디선가 생명과 정의를 위해 불철주야 뛰어다니는 소방관, 경찰관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전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항상 우리 곁에 있는 소방서와 경찰서처럼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도 많은 분들이 곁에서 따뜻한 위로와 공감을 선사하는 작품으로 기억됐으면 합니다“라며 작품에 대한 각별한 마음을 밝혔다. “곧 시즌2로 돌아올 예정이니 이별의 인사는 하지 않겠습니다”라고 밝힌 강기둥은 “맹필이는 다시 돌아옵니다! 위 윌 비 백!”이라고 시즌 2 컴백을 예고하며 시즌 1을 마무리 지었다.



강기둥은 캐릭터의 매력을 살리는 생생한 연기력, 상대불문 극강의 케미를 보여주는 배우로, 안방극장과 무대를 넘나들며 열일 중이다.



한편, 강기둥의 열연이 빛나는 SBS 금토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 최종회가 오늘(30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