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2022 MBC 방송연예대상' 방송 화면.
사진=MBC '2022 MBC 방송연예대상' 방송 화면.


'나 혼자 산다' 전현무, 이장우, 박나래 '팜유 라인'이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2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상이, 가수 강민경이 진행을 맡았다.

전현무는 "먹는 것 밖에 안 했다는 느낌이 들어서 이걸 받아도 되나 싶다. 맛있게 먹은 게 공감을 많이 산 것 같다. 팜유 남매 이장우는 연기자다. 연기 쪽에 섭외가 될 쯤 불려놔서 미안한 마음이 있는데, 장우가 연기대상 보다 연예대상을 좋아하는 것 같아 다행이다. 내일 베트남 달랏 편의 본편이 나간다. 얼마나 살벌히 먹는지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이장우는 "저한테는 큰 행복이다. 먹는 거에 진심이고, 그걸 좋게 봐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박나래는 "팜유의 막내인 장우가 베스트 커플상을 탐냈는데, 각자의 얼굴을 보면서 기름져 있을 때 가장 행복했다. 셋이 만나서 트러플 오일이 됐다. 더 열심히 먹고 행복 전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