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2' 저스틴 하비, 제주도서 유창한 한국어 실력 '깜짝'(''어서와')


배우 저스틴 하비가 MC이자 게스트로 활약을 펼쳤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이하 '어서와 한국살이')'에서는 첫 MC 기념 제주 백패킹 여행에 나선 저스틴 하비의 모습이 그려졌다.

'어서와 한국살이'의 고정 MC가 된 저스틴 하비는 이날 방송에서 게스트로 나서 제주도로 향했다. 허기를 달래기 위해 시장으로 간 저스틴 하비는 상인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가 하면, 제주 방언에 당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저스틴 하비는 식당에서 만난 제주살이 15년 차 외국인 친구 마이클과 함께 국수 먹방부터 해녀 체험, 바비큐를 함께 하며 첫 만남이 믿기지 않는 브로맨스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저스틴 하비가 출연한 영화 '마녀2'에 마이클이 엑스트라로 참여한 인연이 밝혀지며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저스틴 하비는 MC로서 풍부한 리액션을 선보이며 재미를 더했고, 유창한 한국어 실력과 남다른 '인싸력'으로 제주도 곳곳을 누비며 게스트로서의 활약까지 펼쳐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저스틴 하비가 출연하는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