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사진제공=SBS PLUS, ENA
'나는 솔로' /사진제공=SBS PLUS, ENA


‘나는 SOLO(나는 솔로)’가 숨 막히는 ‘모태솔로’의 역습을 예고했다.

SBS PLUS, ENA 예능 ‘나는 SOLO’는 오는 28일 방송을 앞두고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솔로나라 12번지’의 반전을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에서 12기 모태솔로남들은 화사한 꽃다발을 들고 첫인상 선택에 나선다. MC 송해나의 기대에 찬 “두구두구”에 맞춰 영호는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솔로녀들 앞에 서고, 영철을 잔뜩 긴장한 듯 마른 침을 삼키며 ‘상남자’의 반전 수줍음을 드러낸다. 잔뜩 얼어붙은 모태솔로남들의 모습에 MC 이이경은 “보는 사람이 다 떨리네”라며 과몰입한다.

잠시 후, 영식은 수줍은 표정으로 누군가에게 고백을 한다. 이를 본 MC 데프콘은 “수줍어 가지고 너무 귀여운데~”라며 응원하고, 영수는 “세상에서 네가 제일 예뻐”라고 큰 소리로 외쳐 모두를 놀라게 한다. 광수 역시 “제일 예뻐, 이 꽃보다도”라며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프러포즈 한다. 이들의 용기 있는 고백이 누구를 향한 외침인 것인지 궁금증이 커진다.

화기애애했던 첫인상 선택에 이어 12기 모태솔로남녀는 단체 저녁식사를 하며 탐색전에 들어간다. 건배를 나누며 화기애애했던 분위기도 잠시, 영철은 누군가를 향해 “전략가야”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던진다. 반면 현숙은 뭔가에 발끈한 듯 “들어가도 되나요?”라고 묻는다. 이에 당황한 옥순은 “뭐지? 이 분위기?”라며 주위를 살핀다.

당장이라도 난리가 날 듯한 살얼음판 분위기가 포착된 가운데, 데프콘은 어떤 장면을 목격하고 “모태솔로가 맞다! 서로 양보하잖아”라며 격하게 흥분한다. 송해나 또한 “어떡해”라고 안타까워하는데, 과연 ‘솔로나라 12번지’에서 어떤 대반전이 일어난 것인지 관심이 쏠린다.

모태솔로 12기의 본격 로맨스는 이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나는 SOLO’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