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사진제공=MBC
'나혼자산다' /사진제공=MBC


팜유 원정대 전현무, 박나래, 이장우가 식욕을 무한 자극하는 ‘별천지’ 달랏 야시장에서 후진 없는 먹방 퍼레이드를 펼친다.

오늘(23일) 방송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팜유 원정대' 전현무, 박나래, 이장우가 베트남 달랏에서 '제1회 팜유 세미나'를 개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무지개 회장이자 '팜유 라인' 대장 전현무는 새로운 맛(味)의 세계를 탐험하기 위해 팜유 동생들을 베트남 MZ세대의 핫플레이스 달랏으로 안내한다. 오랜 비행과 환승으로 지칠 대로 지친 팜유 동생들의 원성에도 전현무는 달랏에 대한 믿음과 기대를 놓지 않는다고 해 과연 전 회장이 기대한 달랏의 매력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전현무는 "여행은 첫 음식이 중요해!"라며 박나래와 이장우를 이끌고 야시장으로 향한다. 세 사람은 수많은 음식을 맛볼 수 있는 달랏의 역동적인 야시장에 연신 감탄한다. 팜유 원정대의 야시장 첫 메뉴는 MZ세대에게 핫하다는 베트남식 피자. 조리 과정부터 한껏 들떠 하던 이들은 얇은 라이스 페이퍼 피자를 맛보곤 감탄과 흥을 쏟아낸다고 전해져 베트남식 피자 맛을 궁금하게 한다.

팜유 원정대는 피자를 시작으로 “맛만 볼까~”라고 입 모으며 후진 없는 먹방을 시작한다. 지나는 곳마다 음식 비주얼과 냄새에 자석처럼 끌리듯 온 메뉴를 섭렵할 기세로 야시장 접수(?)에 나서는 것. ‘팜유 PICK’ 야시장 먹거리는 무엇일지가 관전 포인트이다.

이장우는 그중 베트남에서 만난 '음식 패딩'에 푹 빠진다. 그는 차를 마시는 듯 컵에 담긴 음식을 호로록 맛본 뒤 “이게 패딩이야!”라고 감탄하고, 전현무와 박나래 역시 그 맛에 자동 울음소리를 발사한다고 해 이 음식의 정체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울음소리가 자동 발사되는 달랏 야시장의 팜유 PICK 메뉴 리스트는 오늘(2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