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난 '미스터트롯2'의 길잡이 역할, 섭외 의리 지켰다"


가수 장윤정이 '미스터트롯2' 섭외에 흔쾌히 응한 이유를 밝혔다.

TV조선 ‘미스터트롯2’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22일 오전 진행됐다. 현장에는 김상배 제작본부장, 전형주 PD, 장윤정, 붐, 장민호, 진성, 김연자가 참석했다.

지난 시즌에 이어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장윤정은 "'미스터트롯2'를 기다리는 시청자들이 많았는데 그분들께 의리를 지켜야 한다는 생각이었다"며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그는 "여기가 '미스터트롯2'구나, 내가 있어야 알고 오실 수 있겠구나 생각했다. 길잡이처럼, 등대처럼 있어야 겠다는 마음"이라며 "함께 하게 되서 너무 감사한 마음"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은 이날 첫 방송된다. 앞서 상암동 일대 정전으로 인해 제작발표회는 20여분 연기됐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