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미스터트롯2' 제작보고회, '정전'으로 연기…22일 첫방송인데 어쩌나


TV CHOSUN의 트로트 오디션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 제작보고회가 연기됐다.

22일 오전 11시 진행 예정이었던 ‘미스터트롯2’ 제작보고회는 서울 상암동 일대의 갑작스러운 정전으로 미뤄졌다. 전력 상황에 따라 다시 진행한다는 입장이다.

한편 같은 날 오후 10시 대망의 첫 방송을 앞둔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은 ‘미스&미스터트롯’ 시리즈의 네 번째 프로젝트이다. 전 국민에게 ‘트로트의 맛’을 제대로 선보이며 대한민국을 트로트 열풍으로 이끈 주역인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은 대한민국 트로트의 과거를 조명하고, 현재를 대표하며, 미래를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대중과 만날 전망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