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19일 방송되는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현이, 홍성기 부부가 절친 배우 지소연, 송재희 부부를 만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현이, 홍성기 부부의 집으로 특별한 손님이 찾아온다. 바로 절친 배우 지소연, 송재희 부부를 집으로 초대한 것. 지소연은 이현이의 17년 지기 절친으로, 최근 난임을 극복하고 임신 사실을 고백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평소 ’요리 똥손‘으로 알려진 이현이는 임신을 한 절친 지소연을 위해 인생 첫 김장에 도전한다. 모두의 걱정을 한몸에 받으며 요리를 하던 중, 이현이 남편 홍성기에게 뜻밖의 유혈사태가 벌어졌다고. 급기야 두 부부 사이에 미묘한 신경전까지 벌어졌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지소연, 송재희 부부는 이날 방송에서 시험관 시술로 아기를 갖게 되기까지 가슴속에 묻어두었던 이야기들을 최초로 털어놓는다. 과거 타 예능 프로그램에서 난임 판정을 받았다고 고백한 지소연, 송재희 부부가 결혼 5년 만에 임신에 성공해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은 바 있다. 두 사람은 1년 반 동안의 시험관 시술로 힘들었던 날들을 떠올리며 눈물짓기도 했다고 털어놓는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이지혜도 지소연의 심정에 폭풍 공감하며 울컥했다는 후문. 더불어 결혼 10년 차 이현이도 임신을 위해 인공수정을 한 사실을 최초로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출산 선배‘ 이현이가 예비 엄마, 아빠 지소연, 송재희에게 생생한 출산 후기를 공개한다. 특히 이현이는 첫째 아들 만삭 시절 양수가 터진 긴박한 상황 속에서도 톱모델의 투철한 직업 정신을 발휘해 풀메이크업까지 했다고 해 현장을 발칵 뒤집는다. 어디서도 들을 수 없는 이야기에 지소연, 송재희는 듣는 내내 ’눈코입 대개방‘ 리액션을 보이고, 이를 들은 스튜디오 출연자들도 “양수가 터졌는데?”, “그걸 어떻게 해”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모두를 충격에 빠뜨린 톱모델 이현이의 긴장감 넘치는 생생한 출산 스토리는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