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 10돈 준다"는 'SBS 연예대상' 명예사원상…이상민 수상 "헌신할 것"


사진=SBS 연예대상 방송 캡처
사진=SBS 연예대상 방송 캡처
이상민이 ‘2022 SBS 연예대상' 명예사원상을 받았다.

17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2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탁재훈, 장도연, 이현이가 MC를 맡았다.

이상민은 “첫 번째 명예사원상은 (서)장훈 씨가, 두 번째는 (지)석진 형이 받았다. 앞에서 대단한 분들이 받았기 때문에 웃을 건 아니다”며 앞서 크게 웃었던 것과는 다른 말을 했다. 이어 “정말 SBS 사원이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하겠다. 명예사원으로서 2023년에 최선을 다해 SBS에 헌신하겠다”고 전했다.

시상자는 지난해 명예사원상을 받은 지석진이었다. 지석진은 “이 상이 쏠쏠하다. 창사기념일인가에 쌀 20kg가 오고 SBS 사내 식당에서 중식, 석식을 먹을 수 있다”고 자랑했다. 이어 “금 10돈을 준다”며 “욕심 나시죠?”라고 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