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숙, 캠핑용품 사려다 국경 넘을 뻔 "4시간 15분 걸려" 어질('김숙TV')


김숙, 캠핑용품 사려다 국경 넘을 뻔 "4시간 15분 걸려" 어질('김숙TV')
김숙, 캠핑용품 사려다 국경 넘을 뻔 "4시간 15분 걸려" 어질('김숙TV')
김숙, 캠핑용품 사려다 국경 넘을 뻔 "4시간 15분 걸려" 어질('김숙TV')
김숙, 캠핑용품 사려다 국경 넘을 뻔 "4시간 15분 걸려" 어질('김숙TV')
사진=유튜브 '김숙TV'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김숙TV' 영상 캡처
김숙이 이탈리아에서 캠핑용품을 사려다 국경을 넘을 뻔했다.

12일 유튜브 채널 '김숙TV'에는 '캠핑에 미쳐 국경 넘을 뻔!? 유럽 출장 중 캠핑샵 다녀온 김숙'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탈리아 밀라노로 해외촬영을 간 김에 김숙은 캠핑용품을 둘러 보기로 했다. 김숙은 "캠핑숍이 있다 해서 와봤다"며 한 스포츠용품 멀티숍을 찾았다. 하지만 김숙이 원하는 물품들은 거의 없었다. 김숙은 "우리와 개념이 좀 다른 거 같다"며 아쉬워했다. 이어 "완전 실패다"며 가게에서 나왔다.

이동하기 위해 차를 탄 김숙은 "캠핑숍은 거의 실패한 것 같아서 구글링을 했다. 아예 매장을 찍자! 여기까지 왔는데, 유럽인데"라며 한 캠핑숍을 검색해봤다. 김숙은 "188km만 가면 된다. 또 하나는 230km 가면 된다"며 웃었다. 이어 "여기서 4시간 15분이 걸린다"며 "여기가 어디냐면, 취리히. 스위스에 있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첫 번째 찾았던 매장마저 "루체른? 루체른이면 스위스이지 않나"라며 "다 실패다"면서 얼굴을 부여잡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