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 박진영과 '비닐 바지' 함께 입더니 3년 만에 '화사쇼'로 재회


tvN '화사쇼' 1화 첫 게스트로 박진영이 출격한다.

‘화사쇼’는 MC 화사와 뮤지션들이 이야기와 음악으로 밤을 채우는 음악 예능으로, 화사의 음악 작업실에서 친구들과 편안한 시간을 보내며, 재미와 위로를 선물할 예정이다.

'화사쇼' 첫 번째 게스트로 박진영이 출연을 알려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진영과 화사는 '2019 MAMA'에서 박진영의 시그니처 아이템인 ‘비닐 바지 패션’으로 함께 콜라보 무대를 꾸며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후 3년 만에 재회한 두 사람의 콜라보 무대도 예고돼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밖에도 박진영은 예능 베테랑이자 음악적 파트너로서 화사와 많은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두 사람이 편안한 모습으로 나누는 대화는 무엇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초보 MC 화사의 떨리는 마음도 공개돼 시선을 끈다. 화사는 "데뷔 때보다 더 떨리는 것 같다"며 솔직한 심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그것도 잠시, 밴드 앞에서 마이크를 잡자 달라지는 눈빛이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깜짝 게스트로 그룹 엔믹스(NMIXX)의 릴리와 해원이 방문, 콜라보 무대를 이어간다. 엔믹스는 데뷔 후 최초로 박진영과 콜라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이날 박진영은 29년차 레전드 가수임에도 불구하고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 이들이 화사와 함께 어떤 무대를 펼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