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지옥2' MC 이다희. / 사진제공=넷플릭스
'솔로지옥2' MC 이다희. /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예능 '솔로지옥2'의 MC들이 출연자들이 화려한 만큼 자신들도 의상과 메이크업에도 신경 썼다고 밝혔다.

13일 넷플릭스 예능 '솔로지옥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재원 PD, 김나현 PD와 MC 홍진경, 이다희, 규현, 한해가 참석했다.

화려한 출연자들 만큼 MC들의 화려한 의상도 볼거리. 규현은 “누나들의 의상이 너무 화려하더라. 저도 이렇게 입고 오면 안 되겠다 싶어서 차려입었다. 예능에서 눈 화장을 했다. 원래는 안 했다. 누나들이 세련되게 입고 오더라. 그런데 한해 씨를 봤는데 망나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해는 ”규현이 ‘너 이런 식으로 올 거냐“고 하더라”며 웃었다. 규현은 “이 분들이 입고 오는 의상을 보는 재미도 있을 것”이라고 또 다른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홍진경은 “원래는 이렇게 안 입었는데 모니터 해보니 다희 옆에서 내가 너무 오징어더라. 우리도 좀 맞춰 입자고 했다”고 화려한 의상의 이유를 밝혔다.

'솔로지옥2'는 커플이 돼야만 나갈 수 있는 외딴 섬 '지옥도'에서 펼쳐지는 솔로들의 솔직하고 화끈한 데이팅 리얼리티쇼. 13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지난해 12월 공개된 '솔로지옥1'은 한국 예능 최초로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TV쇼 부문에서 3주 연속 TOP10을 달성했으며, 6220만의 시청시간을 기록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