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계일주' 기안84, 이시언./사진=조준원 기자
'태계일주' 기안84, 이시언./사진=조준원 기자


기안84와 이시언, 빠니보틀 세 남자의 대환장 남미 여행기가 펼쳐진다.

9일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예능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이하 '태계일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김지우 PD와 기안84, 이시언이 참석했다. 빠니보틀은 개인 일정으로 인해 불참했다.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는 가방 하나 달랑 메고 무작정 남미로 떠난 기안84와 그를 위해 지구 반대편으로 달려온 찐형 이시언, 여행 유튜버 빠니보틀의 현지 밀착 여행기를 담는다.
'태계일주' 기안84, 이시언. 김지우 PD/사진=조준원 기자
'태계일주' 기안84, 이시언. 김지우 PD/사진=조준원 기자
김지우 PD는 "무작정 여행을 해보자는 느낌으로 태어난 김에 사는 남자가 태어난 김에 지구 반대편에 가서 무계획으로, 현지에 밀착하는 이야기를 담은 여행 버라이어티"라고 소개했다.

첫 여행지를 남미로 선택한 이유에 대해 김 PD는 "기안84와 제일 하고 싶은 것, 가고 싶은 곳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했는데 아마존에 가서 사람들과 소통하고 삶에 직접 들어가서 체험해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또 우유니 소금 사막도 가보고 싶다고 해서 두 곳을 다 갈 수 있는 남미로 여행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시작점과 끝점은 있었다. 이키토스에서 시작해서 우유니까지 가는 루트를 짰는데, 그 사이를 채워가는 건 출연자의 몫이었다. 둘이서 최대한 상의해서 갈 수 있도록 자율성을 많이 드렸다"고 덧붙였다.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인연을 맺어 친분을 쌓은 김 PD와 기안84. 김 PD는 "기안84와 등산과 러닝을 하면서 많이 친해졌다"고 말했다. 이시언의 중간 투입에 대해서는 "이시언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출연을 결정했다. 이시안 형님이 진짜 도시 남자다. 도시적이고 세련된 분인데 기안84를 위해서 먼 길도 와주시고 힘든 일정도 같이 해줬다"고 고마워했다.

이에 이시언은 "스케줄 때문에 거의 못 갈뻔 했다. 8개월 전부터 가기로 했는데 기안84에게는 숨기고 있었다"고 밝혔다.
'태계일주' 기안84./사진=조준원 기자
'태계일주' 기안84./사진=조준원 기자
기안84는 "예능을 8년 정도 했는데 못봤던 그림들이 많이 나와서 잘 됐으면 좋겠다. 녹화를 2회 분량까지 떴는데 재밌더라. 냉정하게 보려고 하는데 재밌게 나온 것 같아서 시청률도 잘 나왔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기안84는 김지우 PD에 대해 "내 친구 중에 고학력자가 없는데 서울대 나온 친구라 엄마가 엄청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시언은 "친구들과 여행을 할 수 있어서 굉장히 즐겁고 행복하면서도 힘든 순간이 많이 있었다"고 말했다. 하이라이트 영상 속 기안84와 절교 1초 전이라는 것에 대해 이시언은 "아직까지 정리는 안했는데 지금 높임말 쓰는 사이"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안84와 여행을 같이 간 소감을 묻자 이시언은 "같이 여행을 먼 곳으로 가게 되면서 기존에 알고 있던 기안84의 매력을 많이 잃었다. 방송을 보면 자세히 나오겠지만"이라며 "나랑 여행스타일이 너무 다르다. 많이 멀어졌다"고 밝혔다.

이에 기안84는 "군대 조교 출신이라 처음에는 형같고 무서웠는데, 이번에 가서 보니까 내가 안고 가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형이 많이 약해졌구나, 아버지의 등이 좁아보이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태계일주' 이시언./사진=조준원 기자
'태계일주' 이시언./사진=조준원 기자
이시언은 "생각보다 기안84가 리더쉽이 있다는 걸 알아서 많이 부딪혔다. 자신이 리더라는 생각을 많이 하고 있어서 깜짝 놀랐다. 내가 예능을 쉬는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건지 대장병이 있더라"고 폭로했다. 이에 기안84는 "형님이 많이 노쇠하다 보니 챙기려고 한 것"이라고 했다.

김 PD는 기안84에 대해 "내가 생각한 것 보다 훨씬 더 무소유를 실천하는 분이더라. 옷 단 두벌로 남이 여행을 끝까지 할 줄 몰랐다"고 덧붙였다.

이에 기안84는 "난 재물, 명예, 이성 등에 대한 탐욕이 있다. 무소유 조차 가지려는 욕심이 있는거다"라며 "난 짐이 많은 걸 안 좋아한다. 옷은 빨아 입으면 되니까 최대한 적게 가지고 갔다"고 해명했다.

동시간대 '런닝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과 경쟁하는 '태계일주'. 이에 대해 김 PD는 "우리 시간대에 장수 프로그램들이 많이 있어서 MBC에서는 한동안 비어있는 슬롯이었다. 새로 시작하는 프로그램이니 만큼 어떤 성과를 내겠다기보다는 꾸준히 우리만의 재미를 만들어서 화제성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이시언은 "시즌15까지 생각하고 있다. 정말 재밌다. 다른 곳에서는 본 적 없는 여행 예능"이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기안84는 "1화도 재밌는데 2화가 진짜 재밌다"고 강조했다.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는 오는 11일 오후 4시 30분 첫 방송 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