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10기 현숙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10기 현숙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나는 SOLO'('나는 솔로') 10기 현숙, 영철이 연애 근황을 전했다.

현숙은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최고여깽'에 '장거리연애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서 현숙은 "2시간, 3시간 이런 거리는 가깝다는 생각은 안 든다. 난 일단 1시간은 껌이다"이라고 했던 일화를 소개하며, 영철에게 갔다.

부산에서 청양으로 향한 현숙. 그는 "열심히 달려가는 중이다"라며 "사실 휴게소 가려고 청양 간다. 장거리에 커피도 필수. 차 안에서 오물오물, 나에게 힐링 시간"이라며 간식을 먹는 여유도 보여줬다.

몇 시간을 달려 청양에 도착한 현숙. 그는 "오후 1시 41분에 출발했는데 도착하니 5시 34분이었다"이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맛있는 식사와 함께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즐기기도. 현숙은 영철의 담배 피우는 시늉에 "커피 마시면서 까불까불. 비흡연자입니다. 나만 아는 오빠의 초딩미. 가끔 혼자 보기 아깝다"고 이야기했다.

다음날 영철은 현숙의 차에 워셔액을 넣어줬다. 이후 잠깐의 안녕을 했다. 영철은 아쉬움을 뒤로한 채 떠나는 현숙에게 "사랑해"라고 외치기도.

한편 현숙은 SBS PLUS, ENA '나는 SOLO' 10기에 출연해 영철과 최종 커플이 되었다. 현숙은 31세 발레 및 케이팝 댄스 강사, 영철은 36세로 은행에서 근무 중이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