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혼인신고'했는데 어쩌나…이하나, ♥임주환 혼외자 존재 알고 충격 ('삼남매가 용감하게')


혼인신고한 이하나, 임주환 앞에 혼외자가 등장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김태주(이하나 분)와 이상준(임주환 분)이 결혼 전 혼인신고를 했던 사실이 밝혀지면서 가족들이 충격에 빠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준은 그동안 다사다난하게 촬영해온 드라마가 빛을 보게 되면서 인기도 함께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때를 기다렸다는 듯 갑작스럽게 이상준의 결혼 기사가 뜨면서 위기가 찾아왔고, 이상준은 침착하게 기자 간담회를 진행하며 김태주와의 관계를 인정했다.
[종합] '혼인신고'했는데 어쩌나…이하나, ♥임주환 혼외자 존재 알고 충격 ('삼남매가 용감하게')
[종합] '혼인신고'했는데 어쩌나…이하나, ♥임주환 혼외자 존재 알고 충격 ('삼남매가 용감하게')
기자들은 이상준에게 왜 혼인신고부터 했는지, 혼전임신인지 물었고 이상준은"그런 거 아니다. 빨리 법적인 부부가 되고 싶었다"고 답했다. 상대는 과거 스캔들이 났던 의대생임을 인정하며 "그때부터 그 친구와 결혼하고 싶었다"며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김태주와 이상준 가족들 또한 이 사실을 알게 됐고, 특히 유정숙(이경진 분)과 장세란(장미희 분)이 서운함과 속상함을 드러냈다.

장세란은 "하필이면, 그 악조건을 뚫고 드라마로 멋지게 성공했는데. 배우로서 제 2의 전성기가 시작되는 순간인데"라며 아들의 커리어를 걱정했다. 이에 이이상준은 "좋은 짝을 만났으니 더 열심히 할 수 있을 거다. 축하한다고 말해달라"고 웃었다.

결국 장세란은 "그래 축하한다 내 아들"이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이상준은 "태주 품어줘서 감사하다. 정말 예쁘게 잘 살겠다"고 말했다.
[종합] '혼인신고'했는데 어쩌나…이하나, ♥임주환 혼외자 존재 알고 충격 ('삼남매가 용감하게')
[종합] '혼인신고'했는데 어쩌나…이하나, ♥임주환 혼외자 존재 알고 충격 ('삼남매가 용감하게')
방송 말미, 왼쪽 손목에 장미 문신을 한 여성이 이상준의 기사를 확인하며 긴장감이 드리워졌다. 한밤중 집 앞에서 이상준과 통화를 하던 김태주에게 지나가던 여고생들이 다가와 "어떤 여자 분이 전해드리래요"라며 의문의 쪽지를 건넸다.

쪽지에는 '이상준에게 아들이 있습니다. 내가 엄마예요'라고 적혀있었고, 이를 본 김태주는 충격을 받았다. 김태주와 이상준은 앞으로 이들을 둘러싼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까.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