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채널 '소유기'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소유기' 영상 캡처


가수 소유가 자신의 근황을 알렸다.

지난 24일 소유의 유튜브 채널 ‘소유기’에 ‘고급스럽고 깔끔한 분위기의 연말 메이크업 & 겨울철 촉촉 피부 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소유는 "제가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집순이잖냐. 근데 오랜만에 친구들이랑 모이기로 했는데 꾸미다 보면 기분이 굉장히 좋아지잖냐. 그래서 차도녀 느낌으로 겟 레디 위드 미를 찍어본다"라고 운을 띄웠다.

이어 소유는 스킨으로 얼굴을 닦았다. 그는 "근데 여러분 슬픈 소식이 있다"라며 자신의 상황을 토로했다.

소유는 "이 영상이 나갈 때쯤엔 괜찮아져 있겠지만 제가 목 디스크에 걸렸다"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그래서 제가 지금 말하려고 하는 건 살이 좀 쪘다고요. 스테로이드 약 때문에 살이 좀 찐다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스테로이드 부작용을 고백한 소유는 이후 자신만의 메이크업 노하우를 설명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