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웨이브
/사진제공=웨이브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 1'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박지훈 최현욱 홍경의 첫 만남 현장이 공개됐다.

24일 웨이브는 '약한영웅 Class 1(이하 약한영웅)' 대본 연습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대본 연습 영상에는 서먹서먹한 사이였지만, 연습일지라도 연기할 때만큼은 무섭게 몰입했던 박지훈, 최현욱, 홍경의 치열했던 순간이 담겼다.
/사진제공=웨이브
/사진제공=웨이브
극 중 상위 1% 모범생이자 자발적 아웃사이더 연시은 역을 맡은 박지훈은 불합리한 폭력에 굴복하지 않는 대담한 눈빛이 돋보였다. 벽산고의 워너비이자 자유로운 영혼 안수호 역의 최현욱 역시 수호 그 자체였다. 어디서나 당당하고 솔직하며, 자신감이 넘치는 캐릭터에 몰입, 자유자재로 대사를 이어갔다.

홍경은 본격적인 연습에 돌입하기 전 "잘할게요"라며 쑥스러운 듯 첫인사를 건넬 때부터 캐릭터와 일심동체였다. 또한 연습이 시작되자 긴장감에 말을 더듬기도 하고, 어딘지 모르게 주눅이 들어 있는 것 같은 범석의 심리를 입체감을 살려냈다. 이처럼 첫 대본 연습 현장부터 자신의 캐릭터를 완벽하게 이해하고 체화했던 배우들의 철저한 준비는 본편 영상에서도 유감없이 발휘됐다.

또한 보너스 무빙 포스터 5종도 아낌없이 대방출했다. 시은, 수호, 범석, 영이(이연 역) 그리고 석대(신승호 역)의 생생한 표정 변화와 눈빛을 통해 각 인물의 서사를 읽을 수 있다. 무엇보다 "너희는 학습 능력이 떨어지는 거지?"(시은), "선은 넘지 마시고 적당히 하셔야지?"(수호), "왜 나한테 이래라저래라 하냐고"(범석), "안 X 팔리냐? 이건 좀 아닌데?"(영이), "내가 나대지 말라고 했지?"(석대) 등, 각 인물의 명대사로 완성된 카피를 배우의 육성으로 들을 수 있어 더욱 실감 나게 이미지를 즐길 수 있다.
/사진제공=웨이브
/사진제공=웨이브
전 회차 공개된 '약한영웅'은 흥행성과 작품성을 모두 잡으며,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시은의 차별화된 '브레인 액션', 클래식해서 더 시원시원하게 다가오는 수호의 액션은 음악감독 프라이머리의 박진감 넘치는 음악과 만나 눈과 귀를 단숨에 사로잡았고, 가장 급격한 변화를 보여준 범석은 눈빛, 손, 옷깃마저 떨리는 연기로 현실감을 부여,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또한 '악햔영웅'은 아이치이(iQIYI) 미국과 대만, 미주 코코와(KOCOWA) 채널 등 해외 동시 방영 플랫폼에서도 호평받으며 국내 열기를 이어 가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