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박희진, 모친상 "30kg까지 빠진 母, 유방암 8년 투병"('퍼펙트라이프')


[종합] 박희진, 모친상 "30kg까지 빠진 母, 유방암 8년 투병"('퍼펙트라이프')
박희진이 최근 모친상을 당했다.

23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는 배우 박희진이 출연했다.

이날 박희진이 향한 곳은 바로 양평이었다. 박희진은 꽃을 들고 누군가를 만나러 갔다. 박희진이 향한 곳은 바로 어머니의 봉안당이었다.

그는 "이제 울지 않고 잘 이겨내겠다. 보고 싶다. 수고하셨다. 거기서는 아프지 말고 나 잘 사는 거 지켜봐 달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박희진은 "지금 극복 중이다. 엄마에게 효도를 다 했다고 하기에는 부끄럽지만, 그래도 충분히 시간을 주고 가셨다. 많이 보고 싶다"며 "엄마는 제가 TV에 나오는 걸 좋아하셨다"고 회상해 먹먹함을 안겼다.

그는 "엄마가 지금 안 아픈 게 더 좋은 것 같다. 마지막 모습이 30kg 정도셨다"며 “유방암으로 8년 고생을 하셨다가 완치가 됐는데 다시 폐로 전이가 됐다”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박희진은 "엄마가 마르는 모습을 다 봤는데 나중에는 엄마가 그냥 아프지 않은 곳으로 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하며 모친을 향한 애도를 표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