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계일주' 포스터./사진제공=MBC
'태계일주' 포스터./사진제공=MBC


MBC 새 예능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이하 ‘태계일주’)가 철저히 무계획으로 남미로 떠난 기안84와 지구 반대편에서 만난 이시언, 빠니보틀의 ‘대 환장 현지 밀착 여행’을 기대케 하는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오는 12월 11일 첫 방송되는 '태계일주'는 가방 하나 달랑 메고 무작정 남미로 떠난 기안84와 그를 위해 지구 반대편으로 달려온 찐형 이시언, 여행 유튜버 빠니보틀의 현지 밀착 여행기를 담는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남미의 감성을 온몸으로 느끼는 기안84, 이시언, 빠니보틀의 모습이 담겨 있다. 끝없는 도로의 갓길에 각자의 오토바이를 세워 두고 널브러진 모습과 볼리비아의 ‘우유니 소금 사막’에서 한껏 포즈를 잡은 세 사람의 자유분방한 모습은 오직 그들만이 보여줄 수 있는 감성 로드 무비를 예상케 한다.
'태계일주' 포스터./사진제공=MBC
'태계일주' 포스터./사진제공=MBC
또한 포스터에 들어간 로고 이미지는 기안84가 직접 디자인했다고 전해져 ‘태계일주’에 대한 그의 남다른 애정을 엿볼 수 있다. 10년간 패턴화된 일상 속에서 쉼 없이 달려온 기안84가 번아웃과 매너리즘에 빠져 타성에 젖은 자신을 발견하고 진짜 ‘나 자신’을 찾기 위해 떠난 이번 여행에서 어떤 새로움을 갖고 돌아왔을 지 기대를 모은다.

‘태계일주’ 측은 “태어나서 처음 경험하는 기안84의 시선에 담긴 남미는 어떤 모습일지, 또 현지에서 만난 이시언, 빠니보틀과 함께한 예측불가 여정은 어떤 모습일지 본 방송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는 내달 11일 오후 5시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