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장도연. / 사진제공=티빙
18일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장도연. / 사진제공=티빙


장도연이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가 이전 시즌과 달라졌다고 밝혔다.

18일 티빙 오리지널 '러브캐처 인 발리'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정민석 PD, 김은미 PD, 그리고 '왓처' 전현무, 장도연, 주우재, 가비, 김요한이 참석했다.

장도연은 “‘러브캐처’의 터줏대감”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공간이 주는 분위기가 있지 않나. 제가 녹화 때마다 똑같은 얘길 해서 빈축을 사는데 ‘물 좀 봐라’고 한다. 볼 때마다 눈이 정화된다”며 발리의 아름다운 풍광에 감탄했다고 전했다.

MC들과 호흡이 좋았냐는 물음에 장도연은 “우리가 호흡을 맞출 새가 있었냐“며 웃음을 안겼다. 이어 ”스튜디오 분위기는 역대급으로 재밌다”며 “안타까운 건 방송에 못 나갈 얘기가 많다”고 전했다.

전 시즌을 모두 함께해온 장도연은 "이번에 룰이 바뀌었다. 원래는 러브캐처나 머니캐처냐를 정하고 시작했는데, 이번엔 첫 만남 후에 정한다"며 차별화 포인트를 짚었다.

'러브캐처 인 발리'는 매혹적인 섬 발리에서 사랑을 잡으려는 '러브캐처'와 돈을 잡으려는 '머니캐처'가 끝없는 의심 속 진짜 사랑을 찾기 위해 펼치는 연애 심리 게임. '러브캐처'의 네 번째 시즌이자, 두 번째 도시 테마 시리즈다. 18일 공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