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이상준 "신봉선, 나이만 어렸어도…꼬셔서 사귀어 버릴까" ('신랑수업')


개그맨 이상준이 신봉선과 핑크빛 분위기를 풍겼다.

지난 16일 방송되는 채널A '요늠 남자 라이프 신랑수업'에는 이상준이 입학생으로 첫 출연했다.

이날 이상준은 자칭 '개그계의 손석구'라고 소개했다. 그는 "입학을 한 게 저 때문이 아니라 어머니 때문에 (신랑수업에) 입학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승철은 "이상준 씨만 보면 조금 모자르다"고 농담했다. 이상준은 "모자르다는 게 혹시 외모냐"라고 물었고, 이승철은 아니라고 답했다. 박태환은 "말이 나온 김에 여기에서 외모 순위가 어느정도인 것 같냐"고 되물었다.
[종합] 이상준 "신봉선, 나이만 어렸어도…꼬셔서 사귀어 버릴까" ('신랑수업')
[종합] 이상준 "신봉선, 나이만 어렸어도…꼬셔서 사귀어 버릴까" ('신랑수업')
고민하던 이상준은 "3위다"라고 했다. 이승철이 자신이 아래냐고 묻자 "형님은 1대 1로 하면 이길 수 있다. 얼굴 바꾸자고 하면 안 바꾼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신봉선은 "내가 아직도 이상형이니?"라고 의미심장한 멘트를 날렸다. 이상준은 "솔직히 나쁘지 않다. 나이만 조금 연하였다면 어떻게 됐을 지 모른다"고 말했다.
[종합] 이상준 "신봉선, 나이만 어렸어도…꼬셔서 사귀어 버릴까" ('신랑수업')
[종합] 이상준 "신봉선, 나이만 어렸어도…꼬셔서 사귀어 버릴까" ('신랑수업')
이상준은 "내가 허점투성이다"라고 했고, 신봉선은 "너무 허점 투성이라(싫다)"고 했다. 이상준은 이를 놓치지 않고 "대기실에서 고백한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준은 자신의 일상을 공개했다. 먼저 운동을 한 후 집에 돌아온 이상준은 어머니가 해준 낙지 요리를 먹었다. 식사 자리에서 어머니는 "여자가 음식을 다 잘할 필요는 없다. 그냥 잘하는 집에서 사먹는 거야"라며 '최고의 시어머니' 면모를 보였다.

이상준 모친은 "'신랑수업' 멤버 중 첫 번째로 결혼하자. 인물로나 인성으로나 네가 톱이야"라고 해 아들을 으쓱하게 만들었다.

이후 어머니는 이상준에게 생애 첫 설거지와 화장실 청소를 시키며 '신랑수업 홈스쿨링'에 나섰다. 이상준은 집안일 도중 서툰 솜씨로 모두에게 잔소리 세례를 받았고, 결국 폭발했다. 마지막까지 이상준은 "박태환 선수랑 같이 집 정리를 하면 좋겠다 싶었는데, 그냥 제가 할게요"라고 피곤해 하며 첫 수업을 마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