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사진제공=SBS PLUS. ENA PLAY
'나는 솔로' /사진제공=SBS PLUS. ENA PLAY


‘나는 SOLO(나는 솔로)’ 11기 첫 데이트에서 ‘로맨스 대전’이 점화된다.

16일(오늘) 방송되는 SBS PLUS. ENA PLAY 예능 ‘나는 SOLO’에서는 ‘내 님’을 사수하기 위한 ‘솔로나라 11번지’의 양보 없는 치열한 로맨스 전쟁이 그려진다.

‘솔로나라 11번지’는 첫 데이트 선택으로 본격 로맨스 대전에 불이 붙는다. 호감 있는 상대에게 어필하기 위한 각종 전술이 동원되면서 ‘솔로나라 11번지’의 핑크빛 분위기가 일찌감치 후끈 달궈지는 것.

첫 데이트로 진중한 이야기를 나누던 중, 한 솔로녀는 “리스펙트!”라고 물개박수를 치며 강력어필에 나서고, 또 다른 솔로녀 역시 이에 질 수 없다는 듯 폭풍 리액션을 가동하며 ‘리액션 전쟁’이 벌어진다.

이어 두 솔로녀는 ‘호감’ 솔로남에게 쌈을 연이어 싸주며 ‘쌈 배틀’까지 펼친다. 두 솔로녀는 환한 미소를 잃지 않지만, 한편으로는 아슬아슬한 신경전을 펼쳐 VCR로 이를 지켜보던 3MC마저 얼어붙게 만들었다고 해 해당 남성 출연진이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핵펀치’처럼 오가는 어필 릴레이를 지켜보던 데프콘은 “제대로 된 배틀이다”라고 혀를 내두르고, 이이경 역시 “러브매치 911~”이라고 감탄해 화끈하게 불붙은 ‘솔로나라 11번지’ 속 ‘러브 서바이벌’에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나는 SOLO’는 이날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