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준호, 이상민엔 "진행해라" 임원희엔 "하지 마라"…솔로 대화 공감 못하는 돌싱('돌싱포맨')


[종합] 김준호, 이상민엔 "진행해라" 임원희엔 "하지 마라"…솔로 대화 공감 못하는 돌싱('돌싱포맨')
[종합] 김준호, 이상민엔 "진행해라" 임원희엔 "하지 마라"…솔로 대화 공감 못하는 돌싱('돌싱포맨')
[종합] 김준호, 이상민엔 "진행해라" 임원희엔 "하지 마라"…솔로 대화 공감 못하는 돌싱('돌싱포맨')
[종합] 김준호, 이상민엔 "진행해라" 임원희엔 "하지 마라"…솔로 대화 공감 못하는 돌싱('돌싱포맨')
사진=SBS '돌싱포맨' 방송 캡처
사진=SBS '돌싱포맨' 방송 캡처
'돌싱포맨' 김준호가 '까칠한 입담'을 펼쳤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는 가수 김태우, KCM, 케이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준호는 이상민이 진행도 잊은 채 식사에만 집중하자 "MC님 진행 안 하시냐. 상추 말고 대본을 들고 있어라"고 돌직구를 던졌다. 임원희가 MC를 자처하자 김준호는 "형은 하지 마라"고고 자제시켜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이에 이상민이 진행에 나섰다. 이상민이 "가장 외로운 것은 둘이 함께 있을 때 외로운 것"이라고 하자 김준호는 "둘이 있는데 왜 외롭냐"며 공감하지 못해 솔로들의 부러움과 원성을 샀다. 김준호는 지난해 결혼식을 올린 KCM이 외로운 순간에 대해 털어놓으려 하자 "너 그런 이야기 해서 좋을 거 하나 없다"고 조언을 건넸다.

김준호는 "연인끼리 헤어지면 떠오르는 이미지의 노래가 있는데 결혼으로 헤어지는 건 노래가 없다"고 화두를 던졌다. 연인과 이별하면 당시의 계절과 유행하는 노래가 기억에 남지만, 이혼 시기엔 그렇지 않은 것. 이에 '돌싱포맨' 멤버들도 "어릴 때 연인과 헤어진 것은 기억나지만, 돌싱이 될 때의 기억은 없다"고 공감했다. 김준호는 "서류가 오가는데 노래가 어딨느냐"고 답해 돌싱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김준호는 탁재훈이 왕자병 테스트 도중 자리를 뜨자 "재훈이 형은 왕자병인 것 같다. 항상 여자 게스트분들이 오면 본인이 1등을 해야한다"고 분위기를 몰아갔다. 이후 탁재훈이 나타나 분노하자 김준호는 "너무한다. 사람 없다고 너무하다"고 누구보다 빠르게 상황 정리를 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