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15일 열렸다. 윤보미. / 사진제공=IHQ
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15일 열렸다. 윤보미. / 사진제공=IHQ


시미즈가 IHQ '에덴2'가 시즌1보다 짙어진 심리전이 볼거리라고 꼽았다.

15일 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윤두한 PD, 유지혜 작가와 MC 이홍기, 윤보미, 시미즈가 참석했다.

시미즈는 "빨리 보여드리고 싶다. 저희도 아직 다 보지 못했는데 어떻게 흘러갈지 예상이 안 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시즌2 출연자들이 시즌1을 보고 나왔더라. 더 거침없어 졌더라. 그만큼 저도 솔직한 멘트를 하고, (출연자들을) 이해하고 노력하려고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시즌1과 차별점에 대해 시미즈는 "시즌1보다 고도의 심리전이 추가됐다. 시즌2는 감정의 소용돌이가 관전 포인트일 것 같다"고 짚었다. 에덴하우스에 실제로 입성하게 된다면 어떨 것 같냐는 물음에 시미즈는 "운동과 태닝을 해갈 것 같다"며 "수영복을 많이 준비해갈 것"이라고 답했다.

'에덴2'는 일반인 남녀 출연진이 본능적으로 끌린 상대방의 조건을 하나씩 추리해가며 사랑을 찾는 연애 리얼리티. 시즌1에서 MC로서 관찰자 역할을 했던 이홍기, 윤보미, 시미즈가 이번에도 함께 한다. 1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