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15일 열렸다. 윤보미. / 사진제공=IHQ
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15일 열렸다. 윤보미. / 사진제공=IHQ


윤보미가 IHQ '에덴2'가 시즌1보다 더 핫해졌다고 예고했다.

15일 IHQ 예능 '에덴2'의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윤두한 PD, 유지혜 작가와 MC 이홍기, 윤보미, 시미즈가 참석했다.

윤보미는 "시즌1보다 핫해졌고 솔직해졌다. 주변 반응이 궁금해졌고 저 또한 설렌다"고 예고했다. 또한 "저도 '에덴2'가 기대됐다. 시즌1 출연자들보다 훨씬 솔직해졌더라. 관찰자들도 훨씬 솔직해지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윤보미는 "에덴하우스의 가장 큰 매력은 본능이다. 본능에 집중하고 보면 훨씬 재밌게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또한 "비주얼이 훨씬 더 핫해졌다"며 미소 지었다.

윤보미는 "처음에 반말로 시작한다. 그래서 더 급속도로 친해지는 것 같다"고 '에덴' 시리즈만의 차별점을 꼽았다. 시미즈는 "연애 프로그램 중 인트로가 가장 세다"고 했다. 이에 윤보미가 "수영복을 입고 시작하지 않나"고 하자 이홍기는 "가릴 곳만 가렸다. 야생에 풀어놨다"고 거들었다.

'에덴2'는 일반인 남녀 출연진이 본능적으로 끌린 상대방의 조건을 하나씩 추리해가며 사랑을 찾는 연애 리얼리티. 시즌1에서 MC로서 관찰자 역할을 했던 이홍기, 윤보미, 시미즈가 이번에도 함께 한다. 1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