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송민호 "현재 예능 정상은 강호동이 아닌 유재석" 확신의 대답 ('걍나와')


래퍼 송민호가 방송인 강호동과 유쾌한 케미를 뽐냈다.

최근 방송된 네이버 NOW 토크쇼 '걍나와'에는 그룹 위너(WINNER)의 송민호가 출연했다.

송민호를 만난 강호동은 "그렇게 오랫동안 이렇게 안보고도 잘 견디는 게 대견하다. 어떻게 나를 안보고 살 수 있냐"라며 말문을 열었다.

송민호는 "가족이라고 매일 보는 게 아니다. 가족이니까 멀리 있어도 그 자리에서 존재하고 있겠구나 싶다"라며 강호동과의 끈끈한 관계를 인증했다.

송민호는 영화 '서울대작전'을 통해 스크린에 데뷔했다. 극 중 배우 유아인과 호흡을 맞춘 송민호. 강호동은 "민호가 연예인 병에 걸린 것은 아닌가"라며 의심했다.

이를 들은 송민호는 "그래도 (영화 데뷔) 다 아시네요"라며 특유의 재치로 답변했다. 이어 송민호는 강호동에게 가스라이팅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그는 "오랜만에 뵙게 되면 세상 '내 동생'이라고 하면서 다 품어준다. 그리고 끝이다. 6개월 후에 매니저한테 '호동이 형 새로운 프로그램 들어간다'고 연락이 온다"라고 말했다.

민호는 강호동이 OTT에서 겉돈다고 지적했다. 강호동은 "사람을 무시하는 거 아니다"라고 섭섭함을 표현했다. 송민호는 "겉도는 것 보다는 좀 갇혀 계신 것 같다. 앞에 프롬프터가 안 뜨면 불안해하신다. 자유분방 해야하는데 아직 갇혀 계신다"라며 부연했다.

또 "'프로답다'는 마음이 들면서도 안타깝다. 그런 마음이 동시에 든다"라며 강호동을 위로했다.

송민호는 "현재 예능 정상은 강호동이 아닌 유재석"이라고 했다. 송민호의 관점에 당황한 강호동. 하지만 송민호는 "어쩔 수 없다. 받아들여야 한다"고 답변했다. 강호동은 "재석이는 완전 열려있다"고 인정햇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