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오나라, ♥김도훈과 '22년 열애'…"사실혼 아닌 순수 연애" ('튀르키즈')


배우 오나라가 남자친구이자 뮤지컬 배우 김도훈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1일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스튜디오 와플의 콘텐츠 '튀르키예즈온더블럭' 20회에는 오나라와 정경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오나라는 오나라와 정경호는 각각 자신의 들의 연애 서사에 대해 이야기했다. 오나라는 김도훈과 22년 열애를 이어오고 있으며, 정경호는 소녀시대 수영과 10년 차 장수 커플로 유명하다.

이날 이용진은 "두 분이 연예계 대표 장수커플이다 지금 연애를 몇 년 했냐"이라고 질문했다. 오나라는 "한 22년째 만나고 있다"라고 답했고, 정경호 역시 "한 10년 됐다"라고 말했다.

정경호의 답변을 들은 오나라는 "아휴, 아직 10년이냐"라며 농담을 건네기도. 이용진은 "사실 22년 하면 사실혼 관계 아니냐"라고 짓궂게 물어봤고, 오나라는 "그런 거는 아니고 우리는 아직까지도 순수한 연인사이다"라고 했다.

또 "그럼 아직도 (서로 만나면) 떨리냐"라는 물음에 대해서는 "아직 떨린다, 재밌다"고 말했다.

이용진은 "두 사람은 만난지 얼마나 됐는지를 챙기나"라고도 질문했다. 먼저 오나라는 "저희는 그런 걸 하고 싶은데 언제 시작인지 모른다"라고 했고, 정경호는 "다음주가 10주년"이라며 "근데 큰 이벤트는 안 하고 같이 만나서 맛있는 거 먹는다"고 답했다.

이를 듣던 이용진은 "진짜 큰 이벤트 해보는 거 어떤가"라며 "나가기로 하고 안 만나고 연락 두절 해보는 거 어떤가"라며 유쾌한 반응을 보였다.

정경호는 "피곤할 것 같은데, 생각만 해도 피곤할 것 같다"라고 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