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숙, '4억원' 롱코트는 약과였나…핫핑크로 화려함 폭발('디엠파이어')


배우 이미숙이 맡은 역할을 돋보이게 하는 스타일링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이미숙은 JTBC 토일드라마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극본 오가규, 연출 유현기,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SLL)에서 철옹성 같은 법복 가족의 줄기인 민국대 로스쿨 원장 함광전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함광전은 집안을 위협하는 어떠한 리스크도 용납하지 않는 인물이다.

극중 함광전은 리스크에 엄격한 인물로 타인 앞에서 빈틈없이 정돈된 모습을 보여준다. 단정하게 하나로 묶은 헤어스타일과 무채색 계열의 의상으로 완성한 이미숙의 빈틈없는 패션은 단 하나의 티끌도 용납하지 못하는 함광전의 성격을 오롯이 드러낸다. 때로는 시선을 강탈하는 화려함으로 상대를 압도하기도 한다. 단 번에 눈을 사로잡는 핫핑크색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해 고혹적인 아름다움을 뽐낸다.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 속 이미숙의 빈틈없는 패션만큼 이미숙의 빈틈없는 연기력이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고조시킨다. 이미숙은 섬세한 연기력으로 표면적으로 보여지는 것 너머의 그의 서사를 상상하게 만든다. 13회 엔딩에서 극중 남편의 사생아의 도발에 헛웃음을 짓는 함광전의 모습은 그가 유현을 어떻게 이용할지를 궁금케 만들었다. 이처럼 대본 속 캐릭터를 살아 숨쉬게 만들고 있는 이미숙. 계속해서 그가 보여줄 명불허전 연기력에 기대감이 상승한다.

한편, 이미숙이 출연하는 JTBC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은 최종회까지 단 3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오는 12일(토) 밤 10시 30분 14회가 방송되며, 13일(일) 밤 10시부터 15회와 최종회가 연속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