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준 "세븐틴 멤버들에 미안하다고 카톡 보내, 오히려 쿨한 답장 받아"[인터뷰②]


원밀리언 부리더 최영준이 세븐틴을 언급했다.

7일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원밀리언과 화상 인터뷰가 진행됐다.

세븐틴의 안무가로 알려진 최영준은 이날 "세븐틴의 선생님이기 때문에 그들의 기대치를 채워주고 싶었다. 그런데 잘 안되는 모습을 보여주게 되니 세븐틴 친구들에게 미안하다고 카톡을 보내기도 했다"라며 "멤버들은 '형, 그냥 나간 게 대단한 거에요'라고 쿨하게 답장해주더라"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리더 백구영 역시 엑소 멤버들의 응원과 위로를 받았다며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원밀리언은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파이널 진출에 실패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