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뉴친스와 함께하는 텐션 업 제철 음식 여행 특집. / 사진제공=KBS 2TV
'1박 2일' 뉴친스와 함께하는 텐션 업 제철 음식 여행 특집. / 사진제공=KBS 2TV


하지원이 '1박 2일' 멤버들과 상극(?) 케미를 뽐낸다.

6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뉴친스와 함께하는 텐션 업 제철 음식 여행' 특집에서는 특급 손님 강하늘, 하지원과 짝꿍이 되기 위한 다섯 멤버의 짠내 폭발 사투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하지원은 게임 실력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내며 남다른 패기를 자랑한다. 하지만 그녀는 팀 만들기 미션인 밸런스 게임에서 멤버들과 '싱크로율 0%'를 자랑하며 시작부터 난관에 봉착한다고. 하지원은 계속해서 자신과 다른 답변을 내놓는 멤버들을 보자, "진짜 안 맞네요"라며 탄식한다. 취향이 달라도 너무(?) 다른 하지원과 멤버들은 짝꿍 결성 과정에서 제대로 난항을 겪었다고 해 이들이 무사히 여정을 시작할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연정훈은 팀을 결성하지 못한 채 홀로 뜀박질 지옥에 빠졌다. 그는 결혼 전 함께 영화를 촬영했던 하지원에게 반가운 마음을 드러내는 것도 잠시, 그녀와 재회하지 못하고 공원을 이리저리 바쁘게 달려 다닌다.

지칠 대로 지친 그는 "마음이 맞는 사람이 하나도 없어!"라며 울분을 폭발시켰다. 급기야 그는 홀로 팀을 하겠다며 미션 포기를 선언했다.

'열정훈'이 멘붕 상태가 된 이유는 6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1박 2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