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인봉 딸' 표바하, 4각 관계 속 '썸남' 쟁취할까('잠만사')


역대급 출연진들의 한 편의 청춘 영화 같은 러브 스토리로 큰 관심을 끈 ‘잠만 자는 사이’가 오늘(4일) 최종회가 공개된다. 이에 앞서 썸녀썸녀 8인의 심장이 터질 듯 한 긴장감이 담긴 최종선택 룩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킨다.

웨이브(Wavve) 오리지널 예능 ‘잠만 자는 사이(잠만사)’는 ‘식스 투 식스’ 시크릿 밤 데이트를 통해 연애 세포를 낱낱이 잠금 해제하는 연애 리얼리티다. 방송인 노홍철, 배우 정혜성, 가수 죠지가 MC로 활약 중이다.

오늘(4일) 금요일 오전 11시 공개되는 최종 7-8회를 앞두고 ‘잠만 자는 사이’ 측은 출연진들의 최종선택 룩을 공개하며 호기심을 높였다. 우선 가장 관심을 모은 얽히고 설킨 러브라인 속에서 고형범과 김한영, 그리고 표바하와 박세령의 4각 관계가 어떤 결말을 맺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표바하와 박세령은 자신들의 매력을 최대치로 끌어 올린 블랙 미니 드레스를 선택해 한 층 아름다움을 강조했다. 이와 더불어 고형범과 김한영 역시 탄탄한 몸매가 드러나는 그레이 계열의 니트를 선택하면서 닮은 듯 다른 매력을 가진 4인의 최종선택 룩이 완성됐다.

그런가하면 서로에게 직진을 해 눈길을 사로잡았던 박정언과 정희경은 서로의 성격을 고스란히 담은 최종선택 룩을 선택했다. 박정언은 감색 계열의 셔츠로 한껏 멋을 냈는데, 정희경은 몸매가 드러나는 하얀색 상의와 청바지를 매치해 한껏 발랄함을 강조했다.

일레인을 향한 일편단심으로 순정남으로 불리게 된 김도욱은 품이 있는 하얀 셔츠를 입었고, 일레인 역시 하얀 상의와 딱 달라붙는 바지로 탄탄한 몸매를 자랑한 상황.

지금까지 서로 교감하며 시간을 보내온 8인의 썸남썸녀들이 마지막까지 자신의 매력을 발산한 최종선택 룩을 고른 가운데, ‘0~4’까지 몇 커플이 탄생할지 궁금증을 높인다.

제작진은 “최종선택에서 썸남썸녀들의 진짜 속마음이 드러나게 된다. 예상을 뛰어넘는 결과가 공개될 예정이니 마지막까지 긴장감을 놓지 마시고 끝까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예측 불가 전개로 갈수록 심장 쫄깃한 썸남썸녀들의 이야기를 풀어내고 있는 ‘잠만 자는 사이’의 썸남썸녀 8인의 마지막 밤 데이트와 최종 선택은 오늘(4일) 오전 11시 공개되는 7-8회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웨이브 오리지널 ‘잠만 자는 사이’는 커플로 매칭된 이들이 가장 솔직해질 수 있는 시간과 장소에서 ‘잠’을 매개체로 서로를 무장해제 시키는 연애 리얼리티다. 저녁 6시부터 새벽 6시까지의 밤 데이트는 마치 한 편의 로맨스 영화를 본 것만 같은 감성과 예측불허의 전개를 자랑해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