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채널 '도장TV'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도장TV' 영상 캡처


도경완, 장윤정 부부가 먹방과 함께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였다.

최근 도경완, 장윤정 부부의 유튜브 채널 '도장TV'에 '제주콘서트 마친 장회장의 김치 파티!!! 초대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얼마전 제주 콘서트를 마치고 집에 돌아온 장윤정이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겨있다.

도경완은 "배고프다"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장윤정은 "내가 집에 없으면 왜 밥을 안 먹냐. 나 올 때까지 기다렸다가 같이 한 끼 먹는 것이지 않냐"라고 이야기했다.

도경완은 장윤정의 일침에 굴하지 않았다. 오히려 사랑꾼 면도를 드러낸 것. 그는 "자기가 없는데 밥 먹고 살아서 뭐 해"라고 답했다. 또한 "막걸리도 사놨다"라고 말하며, 센스를 발휘했다.

식사를 하지 않았다는 도경완을 위해 장윤정은 요리 솜씨를 뽐냈다. 이들의 식사 메뉴는 두부김치. 이를 본 도경완은 감동을 한 나머지 장윤정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고마워"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다만 훈훈했던 분위기도 잠시 도경완은 장윤정에게 "이제 외박 그만해"라고 지적했다. 장윤정은 "누가?"라며 화들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게 무슨 외박이냐?"라며 반문했다.

장윤정의 반응에 당황한 도경완. 이내 "고생했어"라며 막걸리 잔을 들어 올려 분위기 전환을 시도했다. 장윤정 역시 "네. 걱정마세요"라고 답하며, 알콩달콩하게 마무리됐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