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해진 / 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박해진 / 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박해진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JTBC가 함께하는 배분홍보 방송캠페인의 영상 내레이션에 참여한다.

사랑의열매는 31일 "배분홍보 영상의 내레이션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자 연탄 봉사, 나무심기 봉사 등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온 배우 박해진이 함께했다"고 밝혔다.

박해진은 '초고령 농촌지역의 아동주도 친환경 마을 조성 프로젝트'를 비롯해, '지역 내 독거어르신의 우울감 감소를 위한 게릴라 가드닝 지원사업', '발달장애인과 함께 이루는 꿈의 핸드볼팀 육성사업', '이동약자를 위한 스포크 가드·제작 지원사업', '청년 지역정착 유도 프로젝트' 등 5편의 이야기를 따뜻한 목소리로 전달될 예정이다.

사랑의열매는 모금과 배분 기능을 수행하는 나눔플랫폼으로서, 파트너 기관 담당자의 생생한 인터뷰로 지원사업을 소개해 나눔의 선순환을 만들고자 이번 방송캠페인을 기획했다.

2006년 KBS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로 데뷔해 이름을 알린 박해진은 tvN '치즈인더트랩', JTBC '맨투맨', MBC '꼰대인턴' 등 작품에 출연했다. 박해진은 2015년 사랑의열매 아너 소사이어티 서울 91호 회원으로 가입한 나눔 스타이다. 평소 아동복지에 관심이 많은 박해진은 사랑의열매와 함께 아동보육시설 아동들의 장학금과 시설 도서관의 개보수 등을 지원했다.

사랑의열매의 방송캠페인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일상을 유지하며 희망을 그려가는 이웃들의 이야기로 31일부터 JTBC를 통해 소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