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외전2' /사진제공=MBN
'돌싱외전2' /사진제공=MBN


이소라가 케이블카 데이트서 눈물을 쏟는다.

30일(오늘) 첫 방송되는 MBN 예능 ‘돌싱글즈 외전-괜찮아, 사랑해’(이하 ‘돌싱외전2’)에서는 이소라, 최동환 커플의 데이트 일상이 처음 공개된다.

이날 이소라는 남자친구 최동환을 위해 새벽부터 일어나 아침 식사를 준비한다. 소고기뭇국에 양배추찜, 제육볶음, 갈치구이까지 먹음직스러운 한 상을 차리는 것. 이를 본 MC 이지혜는 “진짜 살림 솜씨 인정이다”라며 놀라워한다.

이소라는 최동환을 위해 ‘케이블카 데이트’도 준비한다. 앞서 ‘돌싱글즈3’에서 케이블카 선택 당시, 자신에게 거절당했던 최동환의 아픈 기억을 바꿔주기 위해 마련한 이벤트인 것. 두 사람은 케이블카 안에서 속 깊은 대화를 나누고, 이소라는 당시 심경을 떠올리다 갑자기 눈물을 쏟는다. 이소라의 진심 어린 마음을 확인한 최동환은 “잠깐 꿈인가 하는 생각도 들었다. 꿈이 아니구나 싶어서 정말 행복했다”라고 해 두 사람이 나눈 대화가 무엇일지 관심이 모인다.

MC 유세윤과 이지혜는 ‘소환 커플’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돌싱외전2’ 포스터를 패러디하는 비공식 포스터를 선보여 깨알 웃음을 안겼다. SNS 홍보용으로 제작된 이번 포스터에서 두 사람은 ‘소환 커플’의 포즈를 따라해 ‘과몰입 MC’다운 케미를 발산했다.

‘연인’이 된 이소라, 최동환의 끝나지 않은 사랑 이야기를 담은 ‘돌싱글즈 외전-괜찮아, 사랑해’는 이날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