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환승연애2' 스포 그대로…정현규♥성해은 환승 성공, '현실 커플' 됐나


김태이♥박나언, 정현규♥성해은이 환승에 성공하고 커플이 됐다.

28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 최종회에서는 김태이♥박나언, 정현규♥성해은이 최종 커플이 됐다. 남희두와 이나연은 환승 대신 서로를 선택했다.

이날 정현규는 성해은에게 "누나가 안 울고 행복했으면 좋겠다. 내가 더 웃게 해주고 싶은데 누나가 어떤 선택을 하든지 나는 괜찮으니까 누나가 택하고 싶은 걸 선택해. 누나 덕분에 고마웠어"라고 고백했다.

정해은은 X인 정규민에게 "우리가 어제 딱 잠깐만 좋았지 그전에는 많이 어긋났다. 지금에서야 네 마음을 알았다. 그 전까지 내가 받은 상처들을 현규한테 많이 위로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현규가 많이 기다렸으니까 이제 가보겠다"라고 말했다. 정규민은 "잘가"라고 인사했다. 정해은은 눈물을 흘렸지만 애써 웃으며 "내가 가도 괜찮지? 잘가"라고 인사했다.
[종합] '환승연애2' 스포 그대로…정현규♥성해은 환승 성공, '현실 커플' 됐나
성해은은 정현규에게 다가갔고, "많이 기다렸어?"라고 물었다. 정현규는 "꽤"라고 답하면서도 행복한 얼굴을 했다. 그는 "왜 이렇게 늦게 왔어"라며 해은의 눈물을 닦아줬다.

성해은은 "나는 너한테 표현을 많이 했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정현규는 "고맙다"면서 "누나를 더 알아가고 싶고 함께 있으면 즐겁다. 웃게 해주고 싶다"고 다시 고백했다. 성해은은 "(규민과) 이야기 끝냈고 마음도 정리했다"고 말했다. 정현규는 "이젠 좋은 일 기쁜 일만 있을 거다. 행복해야지"라고 말하며 웃었다.

김태이♥박나언의 이야기도 그려졌다. 박나언의 X는 정현규. 정현규는 박나언에게 "좋은 사람을 만났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박나언은 "네가 있어서 나 스스로 마음에 드는 사람이 됐다"고 답했다.
[종합] '환승연애2' 스포 그대로…정현규♥성해은 환승 성공, '현실 커플' 됐나
김태이는 최종 장소에 도착해 박나언을 기다렸다. 박나언은 김태이에게 다가가 "모델처럼 서 있더라. 멋있다. 설렜다"면서 "오빠 보러 왔어. 재밌고 편해서 좋아"라고 마음을 고백했다.

박나언은 김태이가 재밌고 귀여운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박나언은 "태이 오빠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똑같다. 상대방 생각도 많이 한고 진중하고 어른스럽다"고 밝혔다.

김태이도 박나언을 그렇게 생각했다. 그는 "처음 봤을 때부터 편하고 잘 맞는 것 같았다. 나언이에게 좋은 모습이 보였다"며 "나언이도 나에게 표현을 계속해줬다. 함께 시간 보내다 보니까 점점 확고해졌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종합] '환승연애2' 스포 그대로…정현규♥성해은 환승 성공, '현실 커플' 됐나
X를 고른 사람은 이나연. 이나연은 정규민의 선택을 받았지만, 새로운 남자가 아니라 전 남자친구인 남희두를 선택했다. 이나연은 "희두를 엄청 사랑했고 지금도 사랑한다"고 밝혔다. 남희두도 이나연을 선택하며 두 사람도 커플이 성사됐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