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사진제공=MBC
'전참시' /사진제공=MBC


버거집 사장님 테이가 아르바이트생 채용 꿀팁을 공개한다.

오늘(22일) 방송되는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222회에서 테이는 전국 각지 사장님들의 고민 해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 테이는 소상공인 사장님들의 사연을 소개해주는 라디오 방송에 배우 이이경을 초대해 남다른 케미를 발산한다. 이이경은 현 매니저와 10년 넘게 함께 일하고 있는 비결을 공개하며 현장을 훈훈하게 물들였다고.

그런가 하면 테이는 ‘알바생과 오래 함께 일할 수 있는 방법’을 묻는 사장님의 사연에 ‘이것’을 제시하라고 조언해 감탄을 자아내게 했다. 이에 더해 테이는 자신의 노하우를 전수하며 ‘사장님’ 명언을 쏟아내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스케줄을 마친 테이는 ‘덕양구 토박이’인 매니저가 추천하는 동네 맛집으로 향한다. 테이는 식당에 전화를 걸어 주문하는 매니저를 향해 “역시 배운 사람이랑 함께 있으니 너무 좋다”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고 해 두 사람이 펼칠 먹방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한편 “우리는 절대 겸상 할 수 없는 사이”라며 멀찍이 떨어져 앉은 두 사람은 단골 손님들만 안다는 사전 예약 필수인 ‘히든 메뉴’를 보자마자 행복해 하며 폭풍 먹방을 펼쳤다고. 어디서도 본 적 없는 1인 1상 먹방 향연에 참견인들 마저 눈을 떼지 못했다고.

‘먹메이트’로 거듭난 테이와 매니저의 먹방 향연은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