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빈, 건강한 아름다움


배우 이주빈이 에스테틱 브랜드의 새 얼굴이 됐다.

소속사 앤드마크 측은 "이주빈이 에스테틱 브랜드 볼라욘(volayon)의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라고 밝혔다.

볼라욘 관계자는 "다양한 작품 활동으로 한국을 넘어 세계가 주목하는 배우 이주빈의 이미지가 '건강한 아름다움의 시작'이라는 브랜드의 가치관과 부합하여 전속 모델로 발탁했다"라고 모델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이주빈은 넷플릭스 '종이의 집: 공동경제구역', MBC '닥터로이어', tvN '월수금화목토' 등 작품은 물론, 화보 및 광고 등 다채로운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 가운데 이주빈이 에스테틱 브랜드의 모델로서 보여줄 활약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이주빈은 현재 방영 중인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에서 정지은 역으로 분해, 극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