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사계' 8기 옥순, 뮤직비디오 주인공됐다


연애 예능 ‘나는 솔로’(나는 SOLO)의 ‘인기녀’로 유명한 8기 옥순(본명 조아영)이 가수 하동근의 신곡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나는 솔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8기 옥순’ 조아영은 최근 하동근의 신곡 ‘길상화’의 뮤직비디오 여주인공으로 나서, 짧지만 임팩트 있는 연기력을 선보였다.

하동근의 소속사 유니콘비세븐 측은 “2049 세대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는 ‘나는 솔로’에서 솔로남들의 인기를 독차지했던 ‘8기 옥순’ 조아영씨가 ‘길상화’의 뮤직비디오 콘셉트에 어울려 섭외를 하게 됐다. 조아영씨가 평범한 직장인인 데다, 뮤비 연기가 처음이라 많이 망설였지만, ‘길상화’의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에 마음이 움직여 출연에 응해줬다”고 밝혔다.

‘길상화’는 천재 시인 백석과 기생 자야(법명 길상화)의 ‘미완’으로 끝난 사랑 이야기를 모티프로 한 발라드 곡이다. ‘스타 작곡가’인 황찬희 대표가 설립한 ‘찬스라인’ 작곡가 팀이 작사, 작곡에 참여했으며, 김종국의 ‘한 남자’부터 크러쉬의 ‘뷰티풀’(드라마 ‘도깨비’ OST) 등을 작곡한 ‘명품 발라드 제조기’ 황찬희 대표가 프로듀서로 나서 곡의 퀄리티를 높였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하동근은 백석을, 조아영씨는 자야를 대신해 이뤄지지 못한 사랑을 전하는 모습을 연기해 노래의 감동을 더했다. 두 사람이 연기한 ‘길상화’ 뮤직비디오는 음원이 공개되는 오는 11월 5일(토) 낮 12시 이후 하동근의 유튜브 채널 ‘트롯오빠 하동근’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한편 하동근은 2020년 ‘꿀맛이야’로 데뷔한 ‘라이징’ 트로트 스타로, ‘꿀맛이야’, ‘출발오분전’, ‘차라리 웃고 살지요’ 등을 발표해 왕성히 활동 중이다. 또한 김포FC 공식 응원가 ‘김포의 날개’를 부른 홍보대사이며, 유튜브 채널 ‘트롯오빠 하동근’(구독자 3만6천명)를 통해 팬들과 적극 소통 중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