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솔사계'/ 사진제공=ENA(이엔에이)·SBS PLUS
'나솔사계'/ 사진제공=ENA(이엔에이)·SBS PLUS


5기 정수와 1기 정순의 ‘기수’와 ‘최종 커플’을 초월한 사랑이 공개된다.

13일(오늘) ENA(이엔에이)·SBS PLUS에서 방송되는 ‘나는 SOLO’ 스핀 오프 ‘나는 SOLO :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 10회에서는 5기 정수와 1기 정순의 기수를 초월한 사랑 모습과, ‘나솔 삼총사’ 1기 영호X4기 영수X8기 영수의 ‘솔로 민박’ 특집이 펼쳐진다.

이날 5기 정수의 등장에 MC 9기 옥순은 “역대급 의자왕!”이라며 솔로나라 첫인상 투표에서 4표를 받았던 그의 과거를 소환한다. ‘나는 SOLO’ 당시 5기 정수는 5기 정숙과 최종 커플이 되어 솔로나라를 탈출했지만, “이젠 아주 편한 오빠-동생 사이”라고 밝힌다. 더불어 어떤 연유에서 5기 정숙과의 관계가 마무리 됐는지도 밝힌 정수는, “4달째 만나고 있다”면서 여자친구가 생겼음을 알린다.

잠시 후 여자친구에게 영상통화를 건 정수는 “아가씨~”라며 남다른 애정을 표현하는데, 통화 속 주인공이 1기 정순이어서 모두를 놀라게 한다. 장거리 연애로 인해 영상통화를 자주 하는 두 사람의 ‘꽁냥꽁냥’한 모습에, MC 가영은 “솔로나라 때 보다 행복해 보인다”며 부러움을 터뜨린다.

이후 1기 정순은 자택에서 감바스 요리를 만든 뒤, 뿌듯한 마음에 연인 정수에게 영상통화를 건다. 하지만 이때 정수는 정순의 요리를 보더니 “뭐야? 짬이야?”라고 기상천외한 오답을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정수는 1기 영철과 최종 커플이 됐던 정순에 대해 “서로 그걸로 장난도 친다”며 의연해한다.

5기 정수와 1기 정순의 ‘커플 라이프’에 이어, ‘성악가’ 1기 영호, ‘조섹츤’ 4기 영수, ‘한량 미생’ 8기 영수는 ‘솔로 나라’가 아닌 ‘솔로 민박’ 특집도 펼친다. 해변의 한 민박집에서 첫 대면을 한 세 사람에 대해 MC 데프콘은 “안 봐도 재밌을 것 같다. ‘나는 SOLO’의 어벤져스!”라며 기대감을 폭발시킨다.

8기 영수는 “우리를 홍콩 영화에 비교하면 1기 영호는 주윤발, 4기 영수는 유덕화, 저는 장국영 느낌”이라고 대입해 3MC를 ‘말잇못’하게 만든다. 이후 이들은 드디어 ‘뉴페이스’ 그녀들과 만나 ‘솔로 민박’ 한마당을 펼친다고 해 어떤 일이 벌어질지 관심이 쏠린다.

5기 정수♥1기 정순의 기수를 초월한 사랑은 13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나솔사계’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