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때도 안했는데…도경수, '진검승부' 위해 파마까지 "말투·행동도 바꿔"


도경수가 스타일링에 변화를 줬다.

5일 온라인을 통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성호 감독과 배우 도경수, 이세희, 하준이 참석했다.

도경수는 검찰 역사에 길이 남을 전무후무한 이단아 진정 역을 맡는다. 진정은 사회를 좀먹고 있는 부정부패한 권력자들을 처단하는 인물이다.

이날 도경수는 “머리도 바꾸고 의상도 화려하게 입어보고 말투라든지 행동이라든지 그런 것들을 좀 다르게 표현하려고 많은 노력을 했다”고 해 기대를 높였다. 이어 “데뷔하고 파마도 처음 해봤다”고 덧붙였다.

이어 "진정 캐릭터는 다른 검사들과 달리 발랄하다. 차별화된 점은 말도 안 되는 꼴통이다. 그게 차별화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밝히며 "액션 연습을 따로 하진 않았다. 현장에서 다치지 않게 최대한 열심히 액션신을 짠 분들을 만족시키기 위해 노력하면서 찍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진검승부'는 부와 권력이 만든 성역, 그리고 그 안에 살고 있는 악의 무리들까지 시원하게 깨부수는 불량 검사 액션 수사극을 그린다. 이날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