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더랜드' 이준호, 임윤아./사진=각 소속사 제공
'킹더랜드' 이준호, 임윤아./사진=각 소속사 제공


모든 호텔리어의 꿈이자 국내 최고의 미소를 자랑하는 VVIP 라운지 ‘킹더랜드’가 열린다.

오는 2023년 상반기 첫 방송되는 JTBC 새 드라마 ‘킹더랜드’는 웃음을 경멸하는 남자 구원(이준호 분)과 웃어야만 하는 스마일 퀸 천사랑(임윤아 분)이 호텔리어들의 꿈인 VVIP 비즈니스 라운지 ‘킹더랜드’에서 진짜 환하게 웃을 수 있는 날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극 중 이준호가 연기할 구원 캐릭터는 타고난 기품과 카리스마, 명석한 두뇌와 시크한 매력까지 갖춘 킹 그룹의 아들이다. 모든 것을 다 가졌지만, 갑자기 사라진 엄마에 대한 기억만은 갖지 못한 그는 해답을 찾고자 입성한 킹 호텔에서 자신과 정반대의 성격을 가진 여직원 천사랑(임윤아 분)과 사사건건 부딪히게 된다. 이에 훈훈한 외모와 까칠한 성격으로 뭇 사람들의 심장을 저격할 구원 캐릭터를 만들어갈 이준호의 활약이 궁금해진다.

킹 호텔의 스마일 퀸 천사랑 역은 임윤아가 맡는다. 천사랑은 아름다운 미소와 고객 만족을 부르는 완벽한 서비스로 로비 안내데스크를 넘어 호텔리어들의 꿈인 ‘킹더랜드’까지 승천한 인물.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는 호텔리어가 되고 싶었던 그녀 앞에 킹 호텔 후계자 구원이 등장하면서 소박한 꿈에도 트러블이 발생하기 시작한다. 웃는 얼굴이 가장 예쁜 천사랑 캐릭터와 이미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임윤아의 연기 변신이 기대를 모은다.
'킹더랜드' 라인업./사진=각 소속사 제공
'킹더랜드' 라인업./사진=각 소속사 제공
이준호, 임윤아와 함께 ‘킹더랜드’를 만들어갈 라인업도 공개됐다. 천사랑의 친구이자 킹 에어의 승무원 오평화 역은 탄탄한 발성의 소유자 배우 고원희가 연기한다. 여기에 열정 만렙 매출 왕이자 슈퍼우먼 강다을 역에는 강렬한 존재감으로 눈도장을 찍어온 배우 김가은이 합류, ‘킹 그룹’ 직원들이자 베스트 프렌드들의 진한 케미스트리를 예고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구원의 비서 노상식 역에는 배우 안세하가 캐스팅됐다. 노상식은 구원과 함께 킹 그룹에 입사한 인연으로 비서가 된 캐릭터로 안세하는 특유의 입담을 발휘하며 이준호와 입사 동기다운 끈끈한 티키타카를 선보일 예정. 여기에 풋풋한 소년미로 여심을 사로잡은 신예 김재원이 킹 에어의 훈남 후배 이로운 역을 맡아 다사다난한 직장 생활 속 한 줄기 촉촉한 로맨스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준호는 “여러분께 새로운 모습으로 인사드릴 마음에 기대가 크다. 즐거운 에너지를 전해드릴 수 있도록 현장에서 열심히 준비할 테니 ‘킹더랜드’에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임윤아 역시 “좋은 배우들, 감독님, 작가님을 만나 이렇게 인사드릴 수 있어 기쁘다. 첫 시작을 앞두고 떨리고 설레는 마음이 동시에 공존한다. 시청자들에게 유쾌하고 행복한 드라마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해 배우들의 노력과 기대로 만들어질 ‘킹더랜드’의 개장이 더욱 기다려진다.

‘킹더랜드’는 오는 2023년 방송을 목표로 첫 촬영을 시작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