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모태범, 임사랑 커플이 100일을 맞아 데이트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에서는 100일을 맞은 모태범, 임사랑의 데이트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모태범, 임사랑 커플이 100일을 맞아 데이트에 나섰다. 임사랑은 모태범을 리드하며 자기가 준비한 분위기 좋은 재즈바로 향했다. 모태범은 "분위기가 벌써 배부르다. 사랑이가 아는 곳이야?"라고 물었다. 임사랑은 "나도 찾아봤지. 오빠랑 이런 데 오고 싶어서"라고 답했다.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모태범은 "고급스러운 거 나랑 안 어울려"라고 했다. 이를 들은 임사랑은 "잘 어울려 왕자님"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메뉴를 주문한 뒤 임사랑이 갑자기 자리에서 일어났다. 임사랑이 향한 곳은 바로 피아노 앞이었다.

임사랑은 피아노 연주를 시작했다. 그가 연주를 시작한 건 모태범과 반지에 새겼던 거미의 'You Are My Everything'이었다. 모태범은 생각지도 못한 이벤트에 깜짝 놀라는 것도 잠시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임사랑은 거미의 'You Are My Everything'에 맞춰 모태범에게 깜짝 고백하는 이벤트를 선보였다. 이에 모태범은 말을 잇지 못하기도. 모태범은 "굉장히 저 날 안 울려고 엄청나게 노력했다. 울컥했다. 참았다"고 말했다. 이어 "절대 이 여자를 놓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은 있다"고 덧붙였다.

임사랑은 "100일 축하해"라고 기념일을 자축했다. 모태범은 "축하해 사랑이도. 대박이다. 어안이 벙벙하다. 언제 이런 걸 준비했어"라고 말하며 눈가가 촉촉해졌다. 또한 모태범은 "진짜 눈물 핑 돌 뻔했다. 참았다 진짜"라고 했다. 임사랑은 "내가 하고 싶었던 말 가사에 있는 거 찾아서 한 거"라고 설명했다.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사진=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 방송 화면 캡처
모태범은 "난 행복한 남자"라고 말했다. 임사랑이 준비한 이벤트에는 두 사람의 첫 만남부터 지금까지의 모습이 담겼다. 이를 본 모태범은 "첫 만남부터 추억이 새록새록 하다. 스크린에 나온 처음 내 모습이 지금 봐도 긴장했네. 만약 그때로 돌아갈 수 있다면 나 안 저럴 수 있다"고 밝혔다.

임사랑은 모태범의 어깨에 살짝 기댔다. 모태범은 임사랑에게 기습 키스해 시선을 끌었다. 이어 모태범은 절친인 박태환을 초대해 임사랑에게 소개해줬다. 박태환은 "나를 왜 불렀어?"라며 울컥한 모습을 보였지만 두 사람과 대화를 나누기 시작했다.

특히 박태환은 두 사람의 차박 데이트 고백을 언급했다. 이에 모태범은 "그때부터 내가 변하기 시작했지. 태환아, 나 행복하다"라고 외치며 사랑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임사랑은 박태환에게 "둘이 있을 때 태범 오빠가 제 얘기 많이 해요?"라며 평소 궁금했던 질문 했다.

박태환은 "태범이가 사랑 씨를 마음에 두고 있는 것 같다. 태범이는 차갑고 어려운 남자"라고 답했다. 임사랑은 "저한텐 너무 뜨거운 남자예요"라고 말하기도. 이후 박태환은 모태범과 임사랑 커플에게 비치타월과 커플 수영복을 선물했다. 급기야 커플 사진까지 찍어주며 두 사람의 100일을 축하해줬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